실시간뉴스
기사검색
OFF
 
 
 
 
 
 
 
뉴스홈 > 교육&공익&나눔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동만 교수팀, 2011년부터 선천성 심장병 환자 46명 무료 치료
전하준 (gibjun@naver.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등록날짜 [ 2016년12월15일 16시51분 ]


건국대병원(병원장 황대용)이 해외 선천성 심장병 아이를 위해 무료 수술을 실시했다. 특히 이번 수술은 1년에 걸쳐 두 번의 수술로 진행됐다.수술을 받은 아이는 몽골에서 온 바트후양 올렌소론고(Batkhuyag Uulensolongo, 14개월)다. 선천성 심장병으로 심실중격결손과 폐동맥 폐쇄 진단을 받았다. 수술 전 심폐정지 직전까지 갔던 바트후양은 지난 1월 태어난 지 2개월째에 건국대병원 흉부외과 서동만 교수팀으로부터 1차 수술을 받았다.

이후 11개월 뒤인 지난 7일 2차 완전교정술로 치료를 마쳤다. 바트후양은 현재 회복 중으로 14일이 퇴원 예정이다. 수술비와 체류비 등은 건국대병원과 한국선의복지재단, 성락성결교회에서 지원했다.

서동만 교수는 세계적인 선천성 심장병 수술의 권위자로 그동안 필리핀과 이라크, 라오스 등 세계 곳곳의 선천성 심장병 환아를 위해 무료 수술을 펼쳐왔다. 지금까지 무료로 수술한 환자는 46명으로 선천성 심장병의 아버지라 불린다.지난 2월에는 아프리카 짐바브웨를 찾아 태어난지 6개월 된 아기부터 29살 청년까지 11명의 심장병 환자를 위해 무료 수술을 펼치기도 했다.

올려 0 내려 0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주상초, 무럭무럭 자라다오, 행복감자! (2018-04-26 12:35:57)
배우 박규리·구성환, 필리핀 해외봉사로 사랑 전달 (2016-12-15 16:45:29)
잃어버린 전투수당
더불어민주당 산·함·거·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