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기사검색
OFF
 
 
 
 
 
 
 
뉴스홈 > 자치시대 > 의령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령곤충생태관에서 반딧불이 인공증식해 자연복원 추진
관리자 (chgyeognam@nate.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등록날짜 [ 2018년04월26일 14시08분 ]


 의령군(군수 오영호)은 환경지표 곤충인 반딧불이 유충 5천 마리를 인공 증식해 자연에 방사함으로써 사라져 가는 반딧불이 서식지를 복원하고 청정 의령 이미지 제고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이 사업은 올해부터 2020년까지 3년간 진행하는 의령군의 특수시책으로 2016년 3월 개관이후 매년 7만여 명이 찾아오는 의령곤충생태학습관의 인프라를 활용해 추진할 방침이다.
 
 이번에 추진하는 반딧불이 서식지 복원배경은 어른들에게는 어릴 때 고향에서 반딧불이 놀이하던 옛 추억을 되살리고, 어린이들에게는 환경보전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정서함양과 자연교육의 장으로 만들기 위해 3개년 계획으로 단계적으로 추진하게 됐다.
 
 1차년도인 올해는 의령곤충생태학습관에서 4월부터 8월까지 반딧불이 유충 1천마리를 인공 사육해 일부 반딧불이가 서식하고 있는 지역에 자연 방사하여 반딧불이 개체수를 늘릴 계획이다.
 
 향후, 의령곤충생태학습관을 반딧불이 인공증식 기관으로 육성해 반딧불이 생활사를 한눈에 볼수 있도록 상시 전시공간을 마련하고 더 많은 어린이와 가족단위 관광객을 유치하여 청정 의령을 알릴 계획이다. 더불어 반딧불이 증식 사육 기술을 지역농가에 전수하여 농가 신규 소득을 창출하고 귀농 귀촌을 유도해 인구증가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군 환경위생과 강병국 과장은 “반딧불이 복원을 성공시켜 옛 반딧불이 고장의 명성을 되찾아 청정의령 이미지 제고와 생태관광 자원과 농가 신규소득 창출로 이어 지도록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8월 의령곤충생태학습관에서 ‘청정 의령 반딧불이 이야기’를 주제로 여름특별전시전을 한달간 개최할 예정이다.
올려 0 내려 0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령소방서, 트랙터와 승합차량 충돌사고 구조 (2016-11-08 15:25:11)
잃어버린 전투수당
더불어민주당 산·함·거·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