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기사검색
OFF
 
 
 
 
 
 
 
뉴스홈 > 자치시대 > 양산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보여주기식 의전보다는 ‘대기환경개선’ 과 ‘전기차 보급 및 충전소 확보’에 초점
관리자 (chgyeognam@nate.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등록날짜 [ 2018년07월17일 11시42분 ]

 김일권 양산시장 당선자가 7월 1일부로 민선 7기 제 8대 양산시장에 취임했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취임과 동시에 그동안 관례처럼 받아들여졌던 업무용 관용차를 기존의 대형RV 차량에서 친환경 전기차로 채택하여 눈길을 끌고 있다.
 김 시장의 이러한 실리적 행보는 최근 미세먼지로 인한 대기환경개선에 앞장서고 차량유지비 절감을 위해라고 밝혔다. 김 시장은 “대기오염에 대한 국민적 시각의 변화에 따라 양산형 전기차가 보급되고 있지만 아직 그 보급률이 높지 않은 편이고, 특히나 전기차 구입에 있어서 가장 큰 민원사항중 하나인 충전소 문제에 대한 현실적 문제들을 시장이 직접 느끼고 겪으면서 개선해 나가고자 하는 첫 걸음이라고 생각해 주시기를 희망한다.” 라며 채택의 이유를 밝혔다.
 이로써 김 시장은 향후 관내 행사 참석 및 현장 시찰시 어김없이 전기차에 오른다. 김 시장은 “전기차 수요가 늘어나는 만큼 관내 전기충전소도 더욱 많이 설치되어야 할 것이다”라며 “앞으로 전기충전 인프라가 늘어나고 관련 2차전지 사업등의 유치에 있어서 양산시의 적극적인 홍보를 증대시켜 나갈 것이다.”라고 비전 또한 제시했다.
 아울러 양산시는 연말까지 지역에 35대의 전기차 공용 급속충전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기존 4대의 공용 급속충전시설을 포함해 39대로 늘어나게 되며 신규로 설치되는 곳은 양산시청 4대를 비롯해 웅상출장소 3대, 디자인공원 3대, 종합운동장 2대, 농수산물종합유통센터 2대, 상북면행정복지센터 2대, 법기수원지 2대 등 공공부지 15개소에 27대이다.
 또 공공부지 이외에 통도호텔, 롯데마트 웅상점, 관내 3개 주유소 등 7개소에 8대의 충전시설도 설치되며 이와 함께 시는 지역 내 아파트 22개소에 66대의 충전시설이 설치되어 양산에는 모두 105대의 충전시설을 갖추게 될 것이라고 보도자료를 통해 추진 계획을 밝혔다.
올려 0 내려 0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양산시 친환경에너지타운 주말농장 개장 (2018-04-26 13:01:48)
잃어버린 전투수당
더불어민주당 산·함·거·합 ...